여름 장마 기간 필수 아이템 및 슬기로운 장마철 극복 방법

  • Post category:FOOD / LIFE
장마철 필수 아이템

여름 장마 필수 아이템과 슬기로운 장마철 극복 방법들의 유용한 팁을 간략하게 알아봅니다.

알려진 한국 장마 기간

보통적으로 한국의 장마철은 6월 중순부터 7월 중순까지 대략 1개월 동안 지속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이상기온 현상으로 때 아닌 폭우가 내리기도 하며, 예상되는 장마철을 빗나가 더 앞당겨지거나 늦춰지는 경향을 보이고 있습니다.

지루한 여름 장마를 슬기롭게 준비하는 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장마 기간 내 유용한 옷차림

장마기간에 대비하는 유용한 팁과 꿀팁을 알아보겠습니다.

패셔니스타라면 비가 내리는 장마기간 그냥 넘어갈 수 없는 문제가 될 것입니다. 비가 오는 계절에 알맞은 패션 아이템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먼저, 방수 소재의 우산을 선택하는 것이 가장 기본적인 대비 방법입니다. 우산은 색상과 디자인 뿐만 아니라 품질 역시 신중하게 고려해야 합니다.

비 옷차림을 완성하는 데 더할 나위 없는 아이템 중 하나는 방수 코트입니다. 염려스러운 물줄기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역할을 합니다.

따뜻함과 스타일을 함께 챙길 수 있는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습기를 피해주고 건조함을 유지해 주는 소재의 옷을 선택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장마철 패션 포인트는 ‘신발’

장마철에 신발 선택도 중요한데, 방수 처리된 슈즈를 선택하면 신발을 착용하더라도 물기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습니다.

미끄럼 방지 기능이 있는 슈즈를 선택하면 건조하지 않은 길도 안전하게 걸어다닐 수 있습니다.

아울러, 슈즈레인을 활용하여 장마기간 내 나의 안전을 지키는 방법이 됩니다.

한국 장마철을 준비하기 위해서는 5월부터 레인슈즈 제품을 미리 알아보는 트렌드가 있으며, 이러한 트렌드는 장마 슈즈를 취급하는 쇼핑몰에서 구매로 이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더위와 비 오는 날씨에도 쾌적하게 입을 수 있는 우산, 코트, 신발은 장마철을 보다 편안하게 보낼 수 있는 필수 아이템들이 되고 있습니다.

장마가 얼마 남지 않은 지금, 이러한 패션 아이템들을 미리 준비해 두면 비 옷차림을 완벽히 소화할 수 있을 것입니다.

레인부츠 빠른배송 제품보기

습기 가득한 실내 활동 아이템

장마철에는 습기가 많아져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게 됩니다.

물론 외부활동 시간이 적다면 더욱 쾌적한 실내를 유지하는 것은 필수 사항이 됩니다.

이때, 공간을 쾌적하게 유지하기 위해 제습기를 활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바로 지금이 가습기 제품 가격이 상승할 시기가 왔다고 할 수 있으며, 지난 해와 달리 새로운 기능을 탑재한 가습기 상품들이 출시되어 적극적인 마케팅 모습을 볼 수 있는 시기가 되기도 합니ㅏㄷ.

효율적인 제습기를 선택할 때에는 사용 공간의 크기와 제습 능력을 고려해야 합니다.

다음으로, 장마철에는 환절기로 인해 온도 변화가 심할 수 있으므로 평소 옷차림에 맞춰 습기와 찬기에 대비해 실내 활동을 해야합니다.

공간을 쾌적하게 유지하기 위해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제습기와 함께 사용할 수 있는 공기청정기는 실내 공기 중에 미세먼지와 습기가 많을 때에는 좋은 효과를 발휘합니다.

미세먼지가 많지 않는 날에는 반드시 환기도 병행하는 것이 좋으며, 실외 활동 못지 않게 장마철 기간 내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유지하는 것은 궁극적으로 건강과도 밀접한 관계를 유지합니다.

매일 매일 미세먼지 농도, 습도, 기온, 생활지수, 산악날씨, 태풍, 지진 등 예상 일기도를 볼 수 있는 기상청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더 자세한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한국 기상청 홈페이지

장마기간 내 건강 챙기기

장마철은 습기가 많고 비가 자주 오는 기간으로, 한국 사람들은 특히 건강을 지키려고 노력합니다.

이러한 장마철 건강을 챙기는 방법에는 다양한 것들이 있지만, 무엇보다 지금의 건강 컨디션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먼저, 한국에서의 장마 기간에는 우산 및 레인부츠 등 장마 아이템을 챙기는 것도 중요합니다만, 갑작스러운 비 속에서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하는 내 몸 챙기기가 1순위가 될 것입니다.

실내에서도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비가 오는 날 주변 습기와 수분 섭취는 다른 문제입니다.

수분 섭취는 더위를 식히는 방법 중 하나이기도 하지만, 내 몸의 충분한 신진대사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실내에서는 습기 제거를 위한 가습기 작동, 공기청정기 작동, 에어컨 작동 등으로 호흡기는 보이지 않게 고생을 하고 있을 것이며, 이러한 호흡기에 휴식을 제공할 수 있는 방법 중 수분 섭취 및 유지가 가장 큰 대안이 됩니다.

한국은 이제 중국에서 날아오는 미세먼지로 인해 사계절 내내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나라가 되었습니다. 때문에 외출 시 마스크 착용도 말아야 할 포인트가 되었습니다.

장마철 뜬금없는 식중독

한국의 장마철은 무더운 여름이 시작하기 전 시작됩니다.

먹고 남은 음식, 후에 먹으려 보관해 놓은 음식물에 대한 식중독에 반드시 유의해야 합니다.

식품을 보관할 때, 음식물의 부패를 막기 위해 냉장고 청소와 정리를 꾸준히 해 주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음식을 덜어 먹는 행동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며, 이러한 기본적인 행동으로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장마기간에는 소량 식재료 활용이 중요합니다. 가족 수가 많다고 장마 기간에는 많은 식재료를 구입하는 것은 권장하고 싶지 않습니다.

신선한 식재료의 보존이 쉽지 않은 기간이기 때문에, 필요한 만큼만 구매하고 신속하게 소비하는 습관을 들이는 것을 권장합니다.

식사 전 식재료 세척은 꼼꼼하게 해야 하고, 오래된 식재료 및 음식은 과감하게 처분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한국 장마는 습기와 더불어 무더위를 동반하는 경우가 많아, 먹는 물, 음료 등에도 특히 신경을 써야합니다.

물, 각종 음료 등은 수분 섭취를 하는 데 사용되지만, 상온에서 오래 있었던 쥬스나 음료는 과감히 버리는 것이 좋습니다.

더운 날에는 생각보다 활발하게 바이러스가 확산되어 음식물을 상하게 만들기 때문에, 식재료는 구입과 동시에 먹거나 충분히 익혀 조리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이러한 기본적인 생활 팁들은 장마 기간 내 식중독 예방을 위한 기초이며, 장마철 곰팡이의 번식을 최소화하는 길이 슬기로운 장마철을 보내는 방법이 됩니다.

아깝다고, 쉽게 구하지 못하는 음식이나 음료라고 해서 아껴두었다가는 뜬금없는 식중독에 걸려 의도치 않게 병원을 오가는 신세가 될 것입니다.